• 2022-12-01 (목)
 


사본 -221013 지역민과 함께 한 전남대 여수캠퍼스 축제(사진 1).jpg

[문화축제] [광주NBN뉴스/추하윤기자]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전남대학교 여수캠퍼스 축제가 3년 만에 부활했다. 이번 축제는 개교 70주년을 기념해 1012일부터 13일까지 양일간 전남대 여수캠퍼스 소운동장에서 진행됐다.

 

12일 열린 개막식에는 박복재 부총장을 비롯해 강재헌 여수시의회 부의장, 여수문화방송 이호인 대표이사 등 지역내 주요인사가 참여했다.

 

여수문화방송 트로트클라쓰 녹화방송으로 진행된 이날 개막식에는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어우러지는 화합과 소통의 시간이 됐다.

 

특히 영지, 요요미 등 6명의 가수들이 등장해 코로나로 억눌렸던 공연에 대한 갈증을 해소했다.

 

이튿날인 13일에는 학생 등 10여개 팀이 참가한 청경가요제와 인기그룹 노라조의 특별공연이 진행됐다.

 

박복재 부총장은 개막식 인사말을 통해 개교 70주년과 여수캠퍼스 창학 105년을 축하하고, 향후 100년을 격려하는 축제의 장이 열렸다.”지역사회의 학문생태계 구축은 물론 각 분야의 혁신을 위해 쉼 없이 달려온 여수캠퍼스는 지역발전을 위한 다양한 대안을 제시하는 지역대학으로서의 역할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학생과 지역민들은 “3년 만에 열린 축제가 반갑다.”자유롭고 활기찬 대학의 모습이 계속됐으면 한다.”고 입을 모았다. 

태그

전체댓글 0

  • 4066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대 여수캠퍼스 축제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