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4-06-25 (화)
 


사본 -완도군청 전경 (7).jpg

[복지] [광주NBN뉴스/조현기자] 완도군에서는 다양한 가족 형태에 대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여 건강하고 안정적인 가정환경 조성 및 군정 방침인 모두가 잘 사는 희망찬 미래 완도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자녀 교육, 심리 상담, ·번역 서비스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지난해 12월 말 기준, 완도군에 거주하고 있는 베트남, 중국, 필리핀 출신의 결혼이민자는 총 396명으로 12개 읍면에 가정을 꾸려 거주하고 있다.

이에 군은 올해 178백만 원을 투입하여 다문화가족 건강 검진 비용과 다국어 번역기 지원, 결혼 이민자는 친정어머니 되어주기, 친정나들이 지원, 국적 취득 비용, 행복 정착 지원금 지원 등 7개 사업을 추진한다.

결혼이민자 친정 나들이는 1가구당 250만 원 이내의 왕복 항공료를 지원하며, 국적 취득 비용은 1인 당 30만 원의 귀화 허가 신청 수수료를 지원한다.

또한 총 118천만 원을 투입하여 가족센터를 통해 찾아가는 다문화 이해 교실 운영, 다문화가족 방문 교육 서비스, 사례 관리·통번역·자녀 언어 발달·자녀 코칭 등을 15개 사업을 지원한다.

군 관계자는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정착과 행복한 가정생활을 위해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69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완도군, 13억 투입 다문화가정 행복 지수 높인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