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04-20 (화)
 

2-1. 20210405 자원순환 연구회 선진지 방문견학(성남 자원순환가게)_1.JPG

[광주NBN뉴스=김선구기자]

광산구의회(의장 이영훈) 의원연구단체인 자원순환연구회(대표의원 김은단)가 5일부터 6일까지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성남 자원순환가게와 서울 새활용플라자에 비교견학을 다녀왔다.
 
이번 비교견학은 이영훈 의장과 자원순환연구회 김은단 대표의원, 강장원, 김미영, 유영종 의원이 참석했으며, 타 지자체의 자원순환 선진사례를 통해 의정활동 전문성을 강화하고 광산구에 접목 가능한 방안을 강구하고자 마련됐다.
 
첫날에는 재활용 가능 자원 분리배출 최우수 모범시설로 선정된 성남 자원순환가게 ‘신흥이 re100(recycling 100%)’을 방문해 이물질을 자동 선별하는 사물인터넷(IoT) 기술과 주민들이 깨끗하게 분리해 가져온 재활용품을 현금이나 지역화폐로 보상해 주는 자원순환가게 사업 운영방식을 살펴봤다. 
 
의원들은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 방법을 알림과 동시에 가정에서 배출되는 쓰레기양을 근본적으로 줄이고, 고품질의 재활용품 수집 및 재활용품 운반비용을 절감하는 등의 자원순환 효과를 확인했다.
 
다음 날은 세계 최대 규모의 업사이클 복합 문화 공간인 서울 새활용플라자를 방문했다.
 
의원들은 폐기물에 디자인을 더하거나 활용방법을 바꿔 새로운 가치를 더하는 새활용(업사이클)의 개념을 이해하고, 자원순환 역량 강화와 새활용 문화 확산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 정책연구사업 등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김은단 대표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음식물 배달 플라스틱 배출량이 급증하고 일회용품 사용 규제를 풀어주면서 그동안의 재활용 노력이 무색할 정도로 많은 플라스틱 쓰레기와 재활용 제품이 매립지로 버려지고 소각되고 있다”며 “비교견학을 통해 자원순환 사업들을 행정에 접목하고 시민들의 이해와 참여를 기반으로 실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견학 소감을 말했다. 

광산구의회 의원연구단체인 자원순환연구회가 5일과 6일 자원순환 선진지 우수사례 벤치마킹을 위해 비교견학을 실시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81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산구의회 자원순환연구회, 자원순환 정책 비교견학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