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10-17 (일)
 

 

찾아가는 맞춤형 스마트 마인드 교육 사진.jpg

[광주NBN뉴스=이춘수기자]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대촌중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자신이 설계한 로봇 코딩을 통해 성취감 향상 등 인성 학습을 하고, 논리적 사고력을 키우는 찾아가는 맞춤형 스마트 마인드 교육을 실시한다

 

17일 남구에 따르면 AI 로봇을 활용한 코딩 교육 프로그램이 지난 13일부터 대촌중학교에서 진행되고 있다.

 

조선대학교 SW중심 대학사업단과 함께하는 이 프로그램은 대촌중학교 학생들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기술혁신 및 사회변화를 이해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이후에 달라질 미래 삶에 대해 능동적인 대처가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촌중학교 2~3학년 학생들은 오는 10월말까지 총 4차례에 걸쳐 AI 로봇을 활용한 코딩 학습에 나서게 된다.

 

특히 로봇을 활용한 코딩을 통해 다양한 IT계열의 세계를 접하고, 능동적인 수업 참여로 자기 효능감 및 성취감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코딩 프로그램은 조영주 조선대학교 SW중심 대학사업단 연구 교수가 도맡아 진행한다.

 

그는 학생들에게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사회 변화를 강의 및 실습을 통해 생생하게 전달할 방침이다.

 

더불어 로봇 산업과 관련한 변화된 삶을 피부로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지무(Jimu) 로봇 블록 코딩을 설계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자신이 설계한 코딩을 통해 로봇이 선보이는 집단 군무를 관람토록 해 인공지능 분야의 신세계를 보여 줄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코딩 수업을 접하기 힘든 우리 학생들이 인공지능 분야의 다양한 세계를 접할 수 있고, 인공지능과 관련한 컴퓨터 프로그래밍 등 소프트웨어 실습을 통해 성취감을 느끼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096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촌중 학생들, 로봇 활용 ‘인성 코딩’ 배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