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4-06-25 (화)
 


사본 -8-명량대첩축제(개막식).jpg

[문화/축제] [광주NBN뉴스/조현기자] “불멸의 명량호국의 울돌목!”2023 명량대첩축제가 8일 해남 우수영 관광지 울돌목 일원에서 막이 올랐다.

 

전라남도와 해남군, 진도군이 공동주최하고, 재단법인 명량대첩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명량대첩축제는 임진왜란 당시 절체절명의 위기 속에서 나라를 구한 이순신 장군과 민초들의 호국정신을 기리고, 13척의 배로 133척의 왜선을 물리친 기적의 대승, 명량대첩 승리를 기념하는 호국 역사문화축제로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 축제는 해남을 주 무대로 하여, 명량의 역사와 문화가 어우러진 다양한 체험프로그램과 공연, 부대행사가 마련된다. 특히 야간행사를 대폭 강화해 울돌목 바다를 배경으로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축제는 첫날, 약무호남제례를 시작으로 해남과 진도 군민들이 깃발을 들고 진도대교를 건너 출정식에 참여하는 출정 퍼레이드가 장관을 이룬 가운데 개막식과 해상전투 재현이 이어졌다.

 

특히 명량대첩축제의 백미인 해상전투 재현은 대형 전광판에 3차원 영상이 더해진 실감몰입형 확장현실(XR이머시브미디어) 공연과 1,000여대의 드론이 울돌목의 하늘을 수놓는 드론쇼로 펼쳐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미디어 해전은 9일에도 일몰 후 오후 730분부터 운영되며, 울돌목 밤바다의 화려한 조명과 어우러져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사본 -8-명량대첩축제(강강술래 공연).jpg

이틀째인 9일에는 오후 2시 30분부터 공군 이글스 에어쇼가 울돌목 하늘에 펼쳐지며 온겨레 강강술래수문장 교대식해군·해경 해상 퍼레이드외국인 사투리 경연대회명량대첩 스탬프랠리유등전시 등 풍성한 볼거리체험거리를 마련하고 있다.

 

또한 야간에는 변진섭오유진이시안 등이 펼치는 명량 열린음악회박현빈은가은 등이 출현하는 명량한 밤(BAM)이 축하공연 등도 펼쳐진다.

사본 -8-명량대첩축제(출정 퍼레이드) (2) (1).jpg

울돌목이 가을빛으로 물든다명량대첩축제 첫날부터 북적

8~10일 해남-진도 울돌목 일원가을 축제 즐기자인파 이어져

 

명현관 군수는 오랫동안 가을 축제를 기다려온 많은 분들이 해남 울돌목을 찾아 즐거운 시간을 함께 가지고 있다이순신 장군과 민초

이 함께 만든 승전의 역사를 재현하는 대한민국 대표 역사 축제에 온 가족이 함께 방문하여 선조들의 나라사랑 마음을 느끼고 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29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울돌목이 가을빛으로 물든다”명량대첩축제 첫날부터 북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