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4-04-21 (일)
 


사본 -20240229 특례보증 협약식_8421.jpg

[사회] [광주NBN뉴스/김상석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가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상공인 대출 자금을 지원한다서구는 29일 서구청 이음홀에서 광주은행(부행장 이상채), 광주신용보증재단(이사장 김귀남)과 광주 서구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서구가 2억원, 광주은행이 1억원을 각각 출연하기로 했으며, 광주신용보증재단이 총 42억원 규모의 신용보증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로써 서구 소상공인은 광주은행을 통해 업체당 최대 2000만원 대출기간5년이내 최대 1년간 이자 4%~5%를 지원받을 수 있다.

 

서구는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소상공인 1143명에게 189억원의 특례보증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지난해 대비 6억원 증액된 42억원의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특히·저신용(신용평점 879점 이하) 소상공인에게는 지난해 4% 이자 지원에서 올해 5%로 이자 지원금을 높여 소상공인의 경영안정화에 힘쓰고 있다.

 

김이강 서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소상공인들의 경영자금난 해소와 대출금 이자 부담 완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함께서구 우뚝서구'라는 구정 비전에 따라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지역 소상공인과 함께 뛰는 든든한 지원군이 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서구청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062-610-0370) 또는 광주신용보증재단 서구지점(062-950-0011)으로 문의하면 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8269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 서구, 소상공인 특례보증 42억원 지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