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4-06-25 (화)
 


사본 -프로필사진 (13).jpg

[정치] [광주NBN뉴스/이춘수기자] 전진숙 더불어민주당 광주 북구을 국회의원 당선인은 21일 윤석열 대통령이 채해병 특검법에 거부권을 행사한 것에 대해 특검을 거부하는 범인의 자백이라고 비판했다.

 

전 당선인은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후 고작 2년여 만에 역대 대통령 중 유일하게 두자릿수 거부권을 행사했다국회와의 소통과 협엽을 적극 늘려가겠다던 기자회견은 공염불에 지나지 않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전 당선인은 채해병 사건은 대통령 본인 및 대통령실 주요 인사가 다수 포함된 문제였던 만큼 처음부터 거부권 행사가 명약관화했다고 말하며 그날 대통령실이 국방부로 걸었던 전화 한 통을 수습하기 위해 국민들이 어디까지 속아줘야 하냐고 따져 물었다.

 

이어 윤석열 대통령은 채해병 특검법 통과에 대해 죽음을 이용한 나쁜 정치라고 말한 바 있으나, 한 해병대원의 안타까운 죽음을 나쁜 정치의 영역으로 끌고 온 것은 바로 윤석열 대통령이라고 강조하며, “민주당은 장마가 시작되기 전 채 해병 사망의 진실을 밝힐 수 있도록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58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진숙 광주 북구을 당선인,“윤석열 대통령 채해병 특검법 거부권 행사, 특검을 거부하는 범인의 자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